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일반 더블
北 고위급 대표단 방남 이틀째…남북회담 여부 주목조명균 통일부 장관·서훈 국정원장 등과 회동 예상
사진=청와대

[KNS뉴스통신=이동은 기자]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을 단장으로 하는 북한 고위급 대표단이 오늘(26일) 방남 이틀째를 맞은 가운데, 남북이 관계 발전 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한 회동을 가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북한 고위급 대표단의 구체적인 일정과 관련해 남북이 협의 중”이라며, “확정된 일정은 없다”고 밝혔다.

일각에서는 김영철 부위원장이나 리선권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이 이날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나 서훈 국가정보원장을 만나 평창동계올림픽 이후 남북관계 개선 방안 등을 논의할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남북 간 고위급 회담이 열릴 경우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마련된 남북 간 화해·협력 분위기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기 위한 의제들이 테이블에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김영철 부위원장 등 북한 고위급 대표단은 방남 첫날인 전날 문재인 대통령과 1시간가량 회동을 갖고, 이어 조명균 장관이 주최하는 만찬과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에 참석했다.

한편, 북한 고위급 대표단은 2박3일간의 방남 일정을 마치고 내일(27일) 북측으로 귀환할 예정이다.

이동은 기자  eun3753@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동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
[초대석] ㈜메이키스트엑스 정재우 대표 “혁신성장 이끌 새로운 전략은 ‘벤처 콤비네이션(V-combination)’”[초대석] ㈜메이키스트엑스 정재우 대표 “혁신성장 이끌 새로운 전략은 ‘벤처 콤비네이션(V-combination)’”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