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더블
서울시, 평창올림픽 자원봉사자에게 ‘아리수’ 10만병 긴급 지원병물 아리수 10만병, 자원봉사자 87개 숙소에 제공
시, 앞으로도 올림픽 성공을 위해 가능한 역량 총동원해 지원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을 맞이한 가운데 춥고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묵묵히 올림픽 성공을 위해 봉사하고 있는 2만여 명의 자원봉사자들을 위해 병물 아리수 10만병을 긴급 지원한다.

서울시가 생산한 병물 아리수를 9일부터 단계적으로 자원봉사자들의 숙소 87개소에 350㎖ 총 10만병을 공급해 건강하고 안전한 물을 마실 수 있도록 함으로써 봉사 환경을 조금이나마 개선토록 하기 위한 것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서울시는 강원도와 올림픽을 공동개최한다는 심정으로 지난달 1월 14일 평창올림픽 특별지원대책을 발표한 바 있다”며, “서울시는 앞으로도 필요하다면 언제든지 가능한 역량을 총동원해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백영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인터뷰] 나성운 성운하우스(주) 대표 "한우물을 파다 보면 부동산 전문가가 되겠죠"[인터뷰] 나성운 성운하우스(주) 대표 "한우물을 파다 보면 부동산 전문가가 되겠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