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 더블
文 대통령, 오늘(8일) 펜스 美부대통령·한정 中상무위원 접견
사진=청와대

[KNS뉴스통신=이동은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8일) 평창동계올림픽 참석을 계기로 방한하는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과 한정 중국 공산당 중앙정치국 상무위원을 각각 접견하며 ‘평창외교’ 행보를 이어간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미국 대표단 단장 자격으로 한국을 찾는 펜스 부통령을 접견하고 만찬을 함께한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방한한 펜스 부통령에게 사의를 표하고, 평창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협조를 당부할 전망이다.

또한 남북관계 개선과 평화적·외교적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한미 간 공조를 재확인하고, 남북대화에 이어 북미대화도 물꼬가 트일 수 있도록 타진할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같은 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특별대표 자격으로 방한하는 한정 상무위원도 접견한다.

문 대통령은 한 상무위원에게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한중 간 공조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북한의 대화 복귀를 촉구하는 지원 역할을 요청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밖에도 문 대통령은 이날 알랭 베르세 스위스 대통령,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독일 대통령, 안제이 두다 폴란드 대통령과도 각각 정상회담을 할 예정이다.

이동은 기자  eun3753@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동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