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 더블
원자력안전위원장 강정민, 국민권익위 부위원장 권태성 임명靑 “강 원안위원장, 원자력 안전 분야 전문성 보유한 원자핵공학자”
“권 부위원장, 제도개선 분야 정통 관료”
사진=청와대

[KNS뉴스통신=이동은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29일) 신임 원자력안전위원회 위원장에 강정민(52) 미국 NRDC(Natural Resources Defense Council·천연자원보호위원회) 선임연구위원을 임명했다.

또한 국민권익위원회 부위원장으로는 권태성(56) 국민권익위 기획조정실장을 승진 임명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같고 문 대통령이 이 같은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강 위원장은 경남 김해 출신으로 서울대 원자핵공학과 학사와 석사 과정을 거쳤으며, 일본 동경대 시스템양자공학과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초빙교수, 미국 존스홉킨스대학교 국제대학원(SAIS) 객원연구원 등을 지냈으며, 현재 미국 천연자원보호위원회(NRDC) 선임연구위원으로 재직 중이다.

박 대변인은 “강 위원장은 원자력 안전 분야의 전문성을 보유한 원자핵공학자”라며, “원자력 안전기술 규제 기준과 현장규제 역량 강화 등 원자력 안전 정책의 투명성과 소통을 강화하고 독립기구로서 원안위의 위상을 높일 수 있는 적임자”라고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권 부위원장은 부산 출신으로 고려대 행정학과를 졸업한 뒤 단국대에서 행정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행정고시 29회 출신으로 국무조정실에서 새만금사업추진기획단장과 정부업무평가실장, 권익위 상임위원 등을 역임했다.

박 대변인은 “권 부위원장은 제도개선 분야에 정통한 관료로 거시적인 시각과 업무조정 능력을 바탕으로 국민의 고충처리 및 권익구제, 국가청렴도 향상 등 권익위의 역할 강화와 위상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동은 기자  eun3753@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동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나눔으로 만들어가는 진짜 아름다움, 바니뷰티 길민성 대표를 만나다.[인터뷰] 나눔으로 만들어가는 진짜 아름다움, 바니뷰티 길민성 대표를 만나다.
[인터뷰] 소비자 마음 사로잡는 수제화 장인 지쎄(GISSE) 이한춘 대표[인터뷰] 소비자 마음 사로잡는 수제화 장인 지쎄(GISSE) 이한춘 대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