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18:00 (수)
한국노인인력개발원·도로공사, 업무협약 맺고 동계기간 노인일자리 늘린다
상태바
한국노인인력개발원·도로공사, 업무협약 맺고 동계기간 노인일자리 늘린다
  • 서오현 기자
  • 승인 2017.09.22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 60세 이상 시니어 일자리 제공 위한 업무 협약 체결…제설관리원 280명 채용키로
(좌)최성재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원장_(우)박승갑 한국도로공사 경영본부장

[KNS뉴스통신=서오현 기자] 한국노인인력개발원(원장 최성재)과 한국도로공사(사장직무대행 신재상)가 업무협약을 맺고 2017년 10월부터 2018년 3월까지 동계기간 중 제설작업 업무에 만 60세 이상 시니어 제설관리원을 280명 채용하기로 협의했다.

양 기관은 최성재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원장, 박승갑 한국도로공사 경영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9월 21일 11시30분 한국도로공사 본사 경영본부장실에서 시니어의 안정적인 소득보장 지원을 위한 ‘시니어 제설관리원 일자리 창출’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참고로 ‘기업연계형 일자리 사업’이란 정부의 주요 노인 복지 정책인 노인 일자리 지원사업의 하나로, 만 60세 이상 노인을 시니어사원으로 고용하는 기업에게 직무모델 개발, 설비 구입 및 설치, 4대 보험료, 홍보‧마케팅비 등의 간접비용을 지원하는 것을 말한다.

이번 협약은 시니어 제설관리원을 채용하여 자연재난 대비체계를 구축하고, 공공영역에서 시니어 일자리를 창출한다는데 의의가 있다. 

시니어 제설관리원 사업은 기업연계형 일자리의 하나로,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사업 예산 지원과 홍보 및 총괄 지원 등을 담당한다.

한국도로공사는 시니어 제설관리원 채용 및 교육 지원을 진행한다. 앞으로 한국도로공사는 일자리 제공과 시니어의 소득보장 지원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최성재 원장은 “한국도로공사와의 협약은 공공기업과 협력하여 시니어 일자리를 창출했다는 것에 의미가 있다”며 ”기업 입장에서 시니어 채용은 우수 노동력을 확보하고, 지역의 시니어를 채용하여 지역사회와의 공유가치창출에도 일조하는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또한 최 원장은 “향후 공공영역에서의 양질의 시니어 일자리 모델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서오현 기자 seoohyea@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