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천 경제 더블
인천시, ‘제2회 바이오플러스 인천 2017’ 글로벌 컨퍼런스 개최인천지역 바이오기업 20개 업체 기업 및 제품홍보
▲ ‘제2회 바이오플러스 인천 2017’ 글로벌 컨퍼런스 개막식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

[KNS뉴스통신=최도범 기자] ‘제2회 바이오플러스 인천 2017’ 글로벌 컨퍼런스가 오늘(13일) 송도 컨벤시아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인천시와 한국바이오협회가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와 KOTRA가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전성수 인천시 행정부시장, 조동성 인천대학교 총장, KOTRA 관계자 등 인천지역 관·학·연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컨퍼런스는 바이오제약산업 관련 종사자와 연구기관 석학들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바이오신약 개발과정에 대한 포럼과 수출상담회로 진행됐다.

최근 4차산업 혁명과 함께 바이오산업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열린 이날 행사에서 참석자들은 인천을 동북아 최대 바이오산업 메카로 육성하자는데 뜻을 모았다.

또한, 포럼에서는 바이오신약개발과정을 8단계로 나누어 진행됐다.

미국의 글로벌기업인 AstraZeneca사 Marcella Goodnight 디렉터 등 8명의 해외연사와 송도에 위치한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셀트리온을 비롯해 아키젠바이오텍 등 국내기업 관계자가 좌장을 맡아 바이오분야의 다양한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포럼 직후 참석자들은 글로벌기업 해외연사와 국내 좌장들에게 다양한 질문을 하는 등 바이오신약개발과정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아울러, 수출상담회는 세계 3대 제약시장인 일본을 비롯하여 러시아, 페루 등 글로벌 바이오기업 8개사를 초청하여 국내 의료 및 제약 바이오기업 등과 상담을 진행하여 총76건, 247억원 상당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이번 행사와 관련해 인천시의 한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세계 최대 바이오의약품 생산지로 떠오르고 있는 인천의 모습을 대외적으로 널리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 인천이 바이오산업 중심지로 도약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가 지원한 기업홍보부스에서는 삼성바이오에피스 등 인천지역 바이오기업 20개 업체들이 기업 및 제품홍보를 진행해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

최도범 기자  h21yes@hanmail.net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최도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대한반딧불 교육복지진흥원 오병현 원장[인터뷰] 대한반딧불 교육복지진흥원 오병현 원장
[인터뷰] 리드믹요가협회 박성희 회장, "남녀노소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리드믹요가"[인터뷰] 리드믹요가협회 박성희 회장, "남녀노소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리드믹요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