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16:16 (목)
대전시, 국제신용등급 평가결과 “투자적격”
상태바
대전시, 국제신용등급 평가결과 “투자적격”
  • 안성조 기자
  • 승인 2011.01.18 2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년 연속 투자적격판정 받아 국제교류 및 투자유치 활발 기대

대전광역시는 지난 1월 13일 일본 신용평가연구소(JCR : Japan Credit Rating Agency, Ltd)에서 실시한 2010년도 신용등급평가에서 해외장기채 발행은 "A+" 등급을, 국내 장기채발행은 "AA-" 등급을 받아 투자적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대전광역시의 국제신용등급평가는 2001년도의 해외장기채발행 분야에서 "BBB+"를 시작으로 2002~2005년 "A", 2006~2010년 "A+"등급을 받아 9년 연속 투자적격판정을 받았다.시는 이러한 국제신용등급평가 결과 투자적격 등급을 계속 유지함으로써 대규모 사업시행에 따른 외자유치를 보다 저금리로 차입할 수 있는 조건이 되었으며, 기존 차입금에 대한 금리를 그대로 유지할 수 있게 되었다.

최근 연평도 사건 등 어려운 여건에서도 대전시가 2009년에 이어 "A+"등급으로 안정적 평가를 받은 것은 행정조직, 조례개정, 산업경제, 재정 및 공적채무관리 등 평가 항목에서 골고루 좋은 점수를 받았기 때문이며, 이는 활발한 국제교류와 기업유치 및 투자유치 등으로 고용창출을 통한 지역경기활성화와 타 시도에 비하여 낮은 실업률 등이 상당부문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대전광역시 관계자는 “이번 국제신용등급 평가가‘안정적(투자적격)’으로 평가를 받음에 따라 앞으로도 대형 프로젝트 추진에 있어 매우 유리하게 작용할 것으로 판단되며, 이를 통해 보다 활발한 국제교류와 투자유치로 지역경제 파이를 키워 경기활성화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성조 기자 asc01@paran.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