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더블
한국당 “서울중앙지검장 윤석열 검사 임명, 정권 의도 반영된 것”

[KNS뉴스통신=강윤희 기자] 자유한국당은 오늘(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중앙지검장에 윤석열 검사를 임명한 것과 관련 “서울중앙지검장을 검사장급으로 환원조치까지 하면서 윤 검사를 승진 임명한 것은 정권의 의도가 반영됐다고 볼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정준길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특히 우려스러운 것은 청와대가 최순실 게이트에 대한 추가 수사 등에 만전을 기하라는 대통령의 의중을 반영한 것이라고 설명한 부분”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정 대변인은 “대통령이 법무부 장관을 통해 구체적인 사건을 지휘할 수 있는 법적 절차를 무시하고, 문 대통령이 윤 검사장에게 구체적인 사건에 대한 직접 수사 지휘한 것이라는 비판을 면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이어 “특정인을 의중에 둔 지나치게 파격적인 이번 인사로 인해 검찰 내부가 동요되지 않고 조속히 안정을 찾을 수 있는 적절한 후속조치가 필요하다”며, “권력의 눈치를 보지 말고 오로지 국민과 정의만을 바라보며 수사하는 검찰 본연의 모습을 되찾는 상징이 되어주기를 국민들은 바라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검찰의 권력으로부터 독립은 주어지는 것이 아니다. 검찰 스스로 거악과 권력에 맞서 법과 원칙을 견지하며 좌고우면하지 않아야 비로소 쟁취해낼 수 있다는 사실을 윤 검사장은 한시라도 잊어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강윤희 기자  kangyun1107@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강윤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류명수가구, 전문 가구 디자이너들이 정직하게 가구를 만들어가는 기업[인터뷰] 류명수가구, 전문 가구 디자이너들이 정직하게 가구를 만들어가는 기업
[인터뷰] 음악은 내 친구, 감성경영 김성진 열린새마을금고 이사장[인터뷰] 음악은 내 친구, 감성경영 김성진 열린새마을금고 이사장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