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08:12 (금)
농진청, 휴가철 가볼만한 농촌교육농장과 농가맛집 소개
상태바
농진청, 휴가철 가볼만한 농촌교육농장과 농가맛집 소개
  • 김덕녕 기자
  • 승인 2016.07.22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농촌진흥청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가족이나 친구 등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농촌교육농장', '농가맛집'을 추천했다.

농촌교육농장, 농가맛집은 농업·농촌자원으로 농업인의 농외소득을 높이기 위해 농촌진흥청에서 육성한 사업장이다.

(강원 양양군 오색허브)

40여종의 20만주의 다양한 허브가 있는 농장으로 허브 향과 함께 자연을 체험할 수 있다. 민박과 야영이 가능하며 각종 과일과 채소를 수확하는 체험을 할 수 있다.

(충남 천안시 효덕목장&썬러브치즈)

동물복지 실천농장으로 유기농 우유로 만든 치즈·아이스크림과 피자 만들기를 할 수 있으며, 수제 치즈와 요거트 등 농장에서 생산한 유제품도 맛볼 수 있다.

(전북 익산시 '미륵산자연학교' 농촌교육농장)

농촌의 정취 속에 자연과 문화, 역사를 배우는 체험을 할 수 있으며 농가 체류형 가족캠프를 경험할 수 있다.

(경기 양주 농가맛집 - 매화당)

지역에서 생산한 손두부로 만든 '콩스테이크'와 집된장으로 양념한 '맥적', 맹골마을 향토음식인 '맹골 전통주와 연푸죽' 등을 맛볼 수 있다. 시골 전통한옥의 운치가 더해져 맛과 멋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충남 태안 농가맛집 - 곰섬나루)

'곰섬나루' 지역은 곰을 닮은 '곰섬'의 유일한 나루터가 있던 곳으로 훈훈한 인심이 살아있는 소담한 마을이다. 함초 진액을 넣은 '간장게장'과 항아리에 모아놨던 게국 간장을 배추에 버무려 찌개로 끓여내는 '게국지' 등 태안 지역 향토음식을 맛볼 수 있는 곳이다.

농촌진흥청 정충섭 농촌자원과장은 “농촌은 아름다운 경관, 즐거운 체험, 맛있는 음식을 동시에 얻을 수 있는 곳이다”라며, “몸과 마음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농촌여행을 적극 추천한다”라고 말했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