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16:41 (금)
전주대·재한미얀마 전북학생회, 미얀마 민주화 응원 '사랑의 도시락 판매'
상태바
전주대·재한미얀마 전북학생회, 미얀마 민주화 응원 '사랑의 도시락 판매'
  • 송미경 기자
  • 승인 2021.04.21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전주대가 재한미얀마 전북학생회와 함께 미얀마 후원 ‘사랑의 도시락 판매’를 진행했다
21일 전주대가 재한미얀마 전북학생회와 함께 미얀마 후원 ‘사랑의 도시락 판매’를 진행했다

[KNS뉴스통신=송미경 기자] 전주대(총장 이호인)는 재한미얀마 전북학생회와 함께 미얀마 후원 ‘사랑의 도시락 판매’를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행사는 미얀마 민주화를 지지하고 미얀마 군부 쿠데타 피해자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주대 스타센터 앞에서 오전 11시부터 2시간 동안 진행된 행사에는 전주대 및 전주비전대 재학생과 교직원, 전주시청 및 지역 교회, 지역 주민들이 미얀마 민주화 투쟁을 응원하고 전통 도시락을 구매하려고 줄을 이었다.

코로나19 확산을 방지를 위해 도시락 판매는 드라이브 스루 형태로 진행되었으며, 일부 도보 손님들은 발열 체크 후에 현장에서 도시락을 구매하고 미얀마 시민들을 향한 응원의 메시지를 남기기도 했다.

이날 준비된 미얀마 전통 도시락 샤짬 1,400개와 밀크티 200개는 모두 완판되었다. 수익금은 미얀마로 전달되어 의약품과 생필품 구매에 활용될 예정이다.

재한미얀마 전북학생회 대표는 “현재 미얀마는 군부 쿠데타로 인해서 하루하루 상황이 심각해지고 시민들이 겪는 피해도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면서 "한국 시민들이 지지와 사랑, 도움들이 미얀마 시민들에게는 큰 위로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전주대 김병기 국제교류원장은 “미얀마 시민들과 한국에서 공부하는 미얀마 학생들이 희망을 잃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송미경 기자 ssongmi1536@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