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0 14:12 (월)
美 아메리칸항공 신형 항공기 주문, 경쟁 항공사도 교체 압력(?)
상태바
美 아메리칸항공 신형 항공기 주문, 경쟁 항공사도 교체 압력(?)
  • 김희광 기자
  • 승인 2011.07.20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merican Airlines expected to announce jet   orders

(사진제공=AP통신)

[댈러스=AP/KNS뉴스통신] 미국의 대형 항공사 아메리칸항공이 20일 새로운 항공기를 주문하면서 고객 확보에 어려움이 예상되면서 경쟁 항공사들도 새 항공기로 교체할지의 여부를 놓고 딜레마에 빠진 것으로 전해졌다.

평균 15년 된 항공기 600대를 운용하고 있는 아메리칸항공은 보잉과 유럽의 에어버스에서 경쟁 입찰을 받고 있다.

이 문제에 정통한 인사에 의하면 이번에는 양 항공기 제조사에 주문을 할 것으로 예상되며 최후 결정은 아메리칸항공의 지주회사인 AMR사의 협상에 달려 있다고 말했다.

400대의 항공기를 주문할 것으로 발표한 아메리칸 항공은 200대의 낡은 맥도넬 더글라스(MD)사의 MD-80기종을 교체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최종 주문은 에어버스 A320 이나 보잉 737기종으로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보잉사 항공기만을 운용하고 있는 아메리칸항공은 보잉 737기종을 선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문기사 원문)

American Airlines expected to announce jet  orders

DALLAS (AP) — American Airlines plans to announce a major  order of new planes Wednesday, a move that could put pressure on other airlines to upgrade their fleets.

American, whose fleet of more than 600 planes averages about 15 years in age, is weighing competing bids  from its longtime supplier, Boeing Co., and  from Europe's Airbus.

The final  order will likely include planes  from both aircraft makers, according a person familiar with the matter, who spoke on condition of anonymity because an official announcement had not been made. The board of American parent AMR Corp. was meeting Tuesday night, and last-minute negotiations could still affect American's decision.

The airline could  order 400 planes, according to published reports. It is especially interested in replacing more than 200 fuel-guzzling McDonnell Douglas MD-80 aircraft that form the bulk of its domestic fleet. The choice comes down to the Airbus A320 or the Boeing 737.

Officials for American and Boeing declined to comment.

American has an all-Boeing fleet, although it operated a small number of Airbus jets until grounding the last one in 2009. As the airline grew more serious about replacing older planes, Boeing was initially seen as the favorite.


 

김희광 기자 april4241@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