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0 12:39 (월)
전주덕진경찰서, '행복드림 상담-Car' 운영
상태바
전주덕진경찰서, '행복드림 상담-Car' 운영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1.04.23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정폭력·아동학대 가·피해자 변화 프로젝트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전주덕진경찰서는 23일, 가정폭력 등 학대 가·피해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행복드림 상담-Car'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전주덕진경찰서 여성청소년계에서 운영하고 있는 찾아가는 '행복드림 상담-Car」는 가·피해자가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상담-Car를 이용, 원하는 장소로 전문상담사와 함께 방문하여 편안한 분위기에서 상담을 진행하는 것으로 사회적으로 매우 민감하고 파급력이 큰 가정폭력· 아동학대에 대해 위기가정을 선정하여 선제적으로 갈등문제를 분석 후 경찰-전문기관 간 협력을 통해 맞춤형 지원활동을 하고 있어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이날 상담을 받은 A씨는 “경찰에서 가정방문을 한다고 하여 부담을 많이 느끼고 있었는데 이렇게 별도의 장소에서 상담을 해 주어 편안함을 느낀다” 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박정환 전주덕진경찰서장은 “가정폭력과 아동학대 신고건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로 피해자 보호는 물론 가해자가 변화되어 재발 우려가정이 발생하지 않도록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