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1 13:35 (화)
직장운동경기부 인권침해 사전 예방 위한 '찾아가는 스포츠인권 향상 교육' 실시
상태바
직장운동경기부 인권침해 사전 예방 위한 '찾아가는 스포츠인권 향상 교육' 실시
  • 박광식 기자
  • 승인 2021.04.08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광식 기자] 경남 김해시는 7일 김해시민방위교육장에서 관내 직장운동경기부 선수단을 대상으로 한 “찾아가는 스포츠인권 향상 교육”을 코로나19 기본방역지침 준수 하에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최근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체육계 인권침해 사례가 사회적 문제를 야기 중인 가운데, 경상남도체육회에서 경남성교육센터와 공동으로 시행하는 방문교육으로써, 체육현장에서의 폭언·폭행·가혹행위 등의 인권침해를 사전에 예방하고 인권의 중요성에 대한 경각심을 제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우리시는 관내 운영 중인 직장운동경기부 7개 팀 93명 모두 참여 신청하였으며, 이번 7일자 교육에는 역도단, 사격단, 태권도단, 검도단, 볼링단 5개 팀 32명 전원 참석하여 전문가와 함께 스포츠 인권에 대한 깊이 있는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선수단의 인권보호 및 향상을 위하여 지난 3월 관내 직장운동경기부 7개 팀 전체를 대상으로 올해 상반기 가혹행위 인권실태조사를 실시하였고, 그 결과 관련 문제점은 발견되지 않았으나, 사전 방지를 위해 이번 교육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였다.

박진용 김해시청 체육지원과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체육계 폭력행위 등 고질적 문제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단순히 교육 차원에서 그치지 않고 이를 바탕으로 정기적 간담회, 설문조사 등을 실시하여 선수단과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사전예방, 인권의식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해시청 축구단과 하키단은 5월 12일과 21일에 각각 교육 참여할 예정이다.

박광식 기자 bks7890@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