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소방서, 2020년 화재발생 현황 통계 분석 결과 발표!
상태바
경산소방서, 2020년 화재발생 현황 통계 분석 결과 발표!
  • 안승환 기자
  • 승인 2021.01.29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 대비 화재 건수 31건 증가, 인명피해 감소
사진=경산소방서
사진=경산소방서

[KNS뉴스통신=안승환 기자] 경산소방서(서장 정훈탁)는 2020년도 화재발생현황을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소방서 화재발생현황 자료상 작년 발생한 화재는 총 196건으로, 피해액은 44억1백만 원, 인명피해는 사망 0명, 부상 11명으로 분석되었다. 전년과 비교했을 때는 건수 31건(18.8%), 재산피해 10억3천8백만 원(30.9%)으로 증가하였으나, 인명피해는 사망자 1명(8.3%)이 감소하였다.

화재 장소는 비주거시설 92건(47%), 기타 37건(19%), 차량 34건(17%), 주거 31건(16%), 임야 2건(1%) 순이었고, 원인으로는 부주의 78건(40%), 전기적 요인 58건(30%), 미상 25건(13%), 기계적 요인 25건(13%), 교통사고 3건(2%), 기타 3건(2%) 순으로 파악되었다.

2020년 주요화재로는 3월 19일 하양읍 공장화재로 13억3천8백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하였고, 6월 2일 압량읍 창고화재로 부상자 1명과 12억4천7백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하였다.

정훈탁 서장은 “화재분석을 통해 체계적인 화재예방대책 수립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부주의가 가장 주된 화재 원인이었던 만큼 시민들의 많은 협조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안승환 기자 no1new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