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7 00:12 (토)
남지읍 당포들서 올해 첫 모내기
상태바
남지읍 당포들서 올해 첫 모내기
  • 안철이 기자
  • 승인 2021.04.04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일 남지읍 당포들 한 농가(임현섭, 72세)에서 모내기 이앙작업을 하고 있다.<사진=창녕군>

[KNS뉴스통신=안철이 기자]경남 창녕군(군수 한정우)는 지난 2일 경남지역 첫 모내기가 창녕군 남지읍 당포들 임현섭(72세)농가의 논(1.3ha)에서 실시됐다고 4일 밝혔다.

이날 모내기를 한 품종은 극 조생종인 일본산 밀키키퀸으로 쌀이 찰지고 맛이 좋다는 평가를 받아 주로 초밥용으로 사용된다.

또  이날 모내기를 한 벼는 오는 8월 15일쯤 수확 될 예정이며 임씨에 따르면 모내기를 통해 오는 6월 농번기에 부족한 노동력을 분산하고 오는 9월에 자주 발생하는 태풍과 침수피해를 줄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가을 배추재배로 토지 이용률을 증대시킬 수 있다고 한다.

한편 창녕군에서는 이날 첫 모내기를 시작으로  4월 말까지 본격적인 조기재배 모내기에 들어갈 예정이다.

 


 

안철이 기자 acl868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