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8 13:21 (일)
예천교육지원청, 농산어촌지역 순회방과후학교 전문강사제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예천교육지원청, 농산어촌지역 순회방과후학교 전문강사제 프로그램 운영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1.03.08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예천교육지원청
사진=예천교육지원청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경북 예천교육지원청은 3월부터 농산어촌 방과후학교를 예천 관내 초·중학교 15개교에서 4차 산업과 메이커 교육 중심의 드론, 코딩, 요리, 웹툰 등 총 20개 강좌, 43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그동안 농산어촌 및 소규모 학교는 우수강사 확보 어려움, 예산부족, 담당교사의 업무가중으로 방과후학교 운영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예천교육지원청은 경북도교육청에서 1억 6000만원 예산을 지원받아, 교육지원청 단위에서 학생 맞춤형 방과후학교를 추진하게 됐다.

학생들이 희망하는 방과후학교 프로그램에 대한 수요조사를 지난 12월에 하고, 우수강사를 확보한 외부 전문업체 선정, 순회 전문강사 소양교육을 2월에 실시해 학생과 학부모가 만족할 수 있는 방과후학교 운영을 준비해왔다.

방과후학교는 새학기가 시작하는 3월 2일부터 학교별 운영계획에 따라 순차적으로 개설되며, 전문강사는 각 학교를 방문해 학생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출결과 학생활동, 귀가상황을 일일 보고하게 된다.

권혜자 교육지원과장은 “교육지원청은 교육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잠재력을 개발하고, 교원들은 학생을 가르치는 데 집중할 수 있도록 여건을 마련해야 한다. 예천 관내 초·중학생 학생들이 희망하는 방과후학교 운영으로 학생 각자의 재능과 소질을 개발하고, 학부모에게는 사교육비가 경감 할 수 있도록 더 많이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