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08:45 (월)
동해금속㈜ 김천에 자동차 부품공장 설립
상태바
동해금속㈜ 김천에 자동차 부품공장 설립
  • 장완익 기자
  • 승인 2021.03.04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김천시
사진=김천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김천시(김천시장 김충섭)는 4일 오후 2시 김천시청 접견실에서 김충섭 김천시장, 이우청 시의회 의장, 동해금속㈜ 서동해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자동차 및 철도부품 생산 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투자협약은 김천일반산업단지(2단계)내 33,640㎡(10,000평)부지에 총 300억을 투자하여 자동차 및 철도부품 생산 공장을 건립 최소 100명 이상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다.

동해금속㈜는 미래 글로벌 환경에 신속히 대응하고자 고강성 차체 경량화와 친환경 자동차 부품 생산을 위해 오는 9월까지 스마트 생산공장 신설을 완료하고 내년 초 정상 가동할 계획이다

자동차 차체부품 생산 전문기업인 동해금속㈜는 1991년 설립 이래 현대, 기아자동차 등의 자동차 부품 수요에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국내외 총 7개 사업장에서 12개의 생산 공장을 운영하고 있는 글로벌 강소기업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동해금속의 자동차 부품 생산공장이 산단 내에 건립되면 우리 지역도 자동차 부품산업의 메카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다지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동차부품분야의 경쟁력을 갖춘 기업들을 계속 유치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