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15:34 (월)
박영선 민주당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 선출
상태바
박영선 민주당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 선출
  • 박동웅 기자
  • 승인 2021.03.01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영선 69.56%·우상호 30.44% 큰 표차…“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서울시장 되겠다”
사진=KBS
사진=KBS

[KNS뉴스통신=박동웅 기자]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우상호 의원을 누르고 더불어민주당 4‧7 서울시장 재보궐선거 후보로 선출됐다.

민주당 선거관리위원회는 1일 오후 서울 중앙당사 2층 대강당에서 서울시장 후보선출 경선 개표행사를 가졌다. 

이날 선관위는 권리당원 투표와 휴대전화 가상 선거인단 투표결과의 가감산을 반영한 최종 투표율이 박영선 후보 69.56%, 우상호 후보 30.44%로 박 후보가 서울시장 후보로 선출됐다고 발표했다.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로 당선된 박 후보는 수락연설에서 “여러분의 소중한 뜻을 받들어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바람을 변화의 에너지로 만드는 서울시장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번 후보 선출은 지난달 26일부터 4일간 온라인과 ARS 투표를 통해 진행된 권리당원 50%와 일반시민 50% 투표를 득표율로 환산한 결과이다.

한편, 민주당은 시대전환 조정훈 의원과 1차 후보 단일화를 시작으로 열린민주당 김진애 의원과 국회의원 사퇴 시한인 오는 8일까지 최종 단일화에 나설 계획으로 전해졌다.

박동웅 기자 vnews@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