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7 12:55 (토)
고창군, ‘방방곡곡문화공감’사업 3분야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고창군, ‘방방곡곡문화공감’사업 3분야 공모사업 선정
  • 박경호 기자
  • 승인 2021.02.26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경호 기자] 전북 고창군이 ‘2021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의 ‘문예회관 공연콘텐츠 공동제작’, ‘기획·제작-공연’, ‘기획·제작-전시’ 등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방방곡곡 문화공감’은 지역 간 문화적 격차를 줄이고, 문화예술회관 활성화에 도움을 주기 위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사업이다.

공연콘텐츠 공동제작_태권유랑단 녹두=고창문화의전당,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부안예술회관과 함께 전북지역 내 예술단체 등과 협력해 ‘태권유랑단, 녹두’를 응모해 선정돼 국비 1억300만원을 확보했다.

‘태권유랑단, 녹두’는 1894년 조선시대로 간 태권유랑단이 동학농민혁명의 발생지 고창을 시작으로, 부안, 전주로 이동하며 동학농민혁명의 정신을 이해하고 고군분투하는 내용을 담은 역사 판타지극이다. 한국소리문화의전당, 고창문화의전당, 부안예술회관에서 11월에 총 6차례에 걸쳐 선보일 예정이다.

자체 기획·제작_공연=이탈리아 가곡과 독일가곡을 선보이는 ‘예술가곡의 밤’이 선정됐다. 이는 지난해 ‘모든 공간은 콘텐츠가 될 수 있다’는 기획의도로 진행한 로비음악회 가곡시리즈 ‘한국가곡’ 편에 이은 2번째 시리즈다.

고창문화의전당 서영길 공연·전시기획 담당자는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가곡음악회이자, 문턱을 낮춘 로비음악회로 우수한 공연예술 콘텐츠를 제공해 가곡이 울려 퍼지는 고장, 고창으로 만들기 위해 기획했다”고 밝혔다.
 
자체 기획·제작_전시=‘Hi, 청년을 보다! High, 고창을 잇다!’를 주제로 고창출신 청년작가 기획전(작가 이재문, 박철종, 조진규)이 선정됐다. 재료, 장르, 기법 등에 구애받지 않고 개성과 창의성이 담긴 지역출신 청년작가들의 독창적인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연합전을 10월에 마련할 예정이다.

고창군 문화예술과 백재욱과장은 “올해도 다양한 문화예술공연과 전시를 통해 코로나19에 지친 군민들의 마음에 활력소가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박경호 기자 pkh4313@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