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19:33 (화)
강기윤 의원 “메신저피싱 2.3배 증가, 피해액 576.4억원”
상태바
강기윤 의원 “메신저피싱 2.3배 증가, 피해액 576.4억원”
  • 김승자 기자
  • 승인 2021.02.1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

[KNS뉴스통신=김승자 기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경남 창원시 성산구)은 1년 만에 메신저피싱 피해발생 건수는 2.3배 증가했고, 밝혀진 피해액만 576.4억원에 달한다고 밝혔다.

강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입수한 자료에 따르면 연도별 메신저피싱 발생 건수는 2019(7월~12월) 2,756건, 2020년 12,402건으로 1년 만에 평균 2.3배 증가했다.

이어 사이버금융범죄 발생 건수도 2018년 5,621건, 2019년 10,542건, 2020년 20,248건으로 2년 만에 약 3.6배 증가했다.

또한, 지난해 경찰청이 메신저피싱범을 검거한 건수는 2,873건에 달했지만 범인이 보유하고 있는 개인정보 입수경로에 대한 관리가 되고 있지 않아 지금까지 파악된 것은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강 의원은 “피싱범죄 근절을 위해서는 피싱범에게 개인정보를 제공한 자에 대한 유통 경로도 중요하게 관리되어야 한다”며 경찰청의 미흡한 조치에 대해 지적했다.

이어 “최근 코로나19 로 인한 영업제한으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한 피싱범죄가 늘어남에 따라 피해 사례도 늘고 있다”며 “주무부처인 경찰청은 적극적인 수사와 검거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승자 기자 ksj2544@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