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2 21:57 (화)
영천시, 아동 학대 실시간 신고 창구 ‘아이지킴 톡’ 채널 개설
상태바
영천시, 아동 학대 실시간 신고 창구 ‘아이지킴 톡’ 채널 개설
  • 안승환 기자
  • 승인 2021.01.27 0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시 아동 학대 실시간 신고 카카오톡 '아이지킴 톡' 화면 사진. [사진=영천시]
영천시 아동 학대 실시간 신고 카카오톡 '아이지킴 톡' 화면 사진. [사진=영천시]

[KNS뉴스통신=안승환 기자] 영천시는 아동학대 사건의 신속한 대응을 위하여 실시간으로 신고 가능한 카카오톡 채널(‘아이지킴 톡’)을 개설했다.

‘아이지킴 톡’은 카카오톡 내에서 채널 추가를 하여 이용할 수 있으며, 아동학대가 의심되는 경우 실시간으로 신고 접수를 할 수 있다.

지역주민이나 관내 아동복지 종사자 등 누구나 학대 위기의 아동을 발견 시, 아동 또는 가정의 간단한 인적 사항과 학대 의심정황을 작성하여 카카오톡 채널 대화창에 신고하는 방법이다.

신고가 접수되면 아동학대 전담 공무원이 상담을 실시해 현장조사를 진행하고 위기아동에 대한 응급조치 및 서비스 연계를 시행한다.

최기문 시장은 “최근 심각한 아동학대 사건들이 잇따라 발생하는 데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지역주민들의 세심한 관심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위기아동 보호 창구 ‘아이지킴 톡’을 통해 아동학대를 조기에 발견하여 위기아동들을 신속히 보호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안승환 기자 no1new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