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명법사, ‘자비의 오색영양찰떡’ 전달
상태바
평택 명법사, ‘자비의 오색영양찰떡’ 전달
  • 정찬성 기자
  • 승인 2021.01.22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대응 보건소 직원 응원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평택 명법사 사회복지재단(주지 화정 스님, 이하 명법사)에서는 지난 21일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묵묵하게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보건소 직원들을 위해 평택시에 「자비의 오색영양찰떡 320㎏」을 전달했다.

명법사는 지난해에도 상・하반기 두 차례에 걸쳐 코로나19 극복 성금 2,000만원을 평택시에 기탁한 바 있다.

화정 스님은 “코로나19 방역 최전선을 지키는 직원분들의 노력 덕분에 코로나 위기를 극복해 나가고 있다”며 “지속되는 감염병 대응 업무에 지친 직원들을 응원해 주고 싶은 마음에 오색영양찰떡을 준비하게 됐다”고 밝혔다.

정장선 시장은 “시청 직원들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나눠주신 명법사 사회복지재단에 감사드린다”며 “보내주신 응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