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6 10:11 (토)
대구 동구청, 위생취약업소 동절기 식중독 예방 지도·점검 실시
상태바
대구 동구청, 위생취약업소 동절기 식중독 예방 지도·점검 실시
  • 장용수 기자
  • 승인 2021.01.19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구 동구
사진=대구 동구

[KNS뉴스통신=장용수 기자] 대구시 동구는 19일부터 다음달 23일까지 한 달여 기간 동안 동절기 노로바이러스로 인한 식중독 사고를 사전 예방하고 안전한 식·음료 제공을 위한 위생취약업소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과거 식중독 발생 이력이 있는 업소와 지하수를 사용하는 업소를 대상으로 하며, 식중독 예방을 위한 실질적 위생관리 개선 효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업종 특성별 점검 및 예방 교육과 홍보를 병행 실시해 식중독 발생을 사전에 차단하고 종사자의 식중독 예방 인식을 제고하기 위함이다.

아울러, 위해 우려 식품과 환경가검물은 수거검사를 통해 안전성을 확보하고 코로나19 생활방역 수칙준수교육을 연계해 진행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유통기한 경과 원재료의 사용과 용수 관리 실태이며, 지하수를 식품용수로 사용하는 업소는 수질검사 여부 및 관정주변 청결상태를 확인하고 식품의 올바른 취급 및 보관기준 등 영업자로서 준수해야할 의무사항 등이며, 점검결과 중요 위반사항이 있는 업소에 대해서는 관련규정에 의한 행정처분 및 고발 등의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배기철 동구청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동구의 식중독 발생률 제로를 목표로 주민들에게 안전한 식음료 공급과 식품위해사고 예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도 안전한 식품위생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장용수 기자 suy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