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2 10:13 (화)
한수원, 국내 최대규모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 추진
상태바
한수원, 국내 최대규모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 추진
  • 김관일 기자
  • 승인 2021.01.19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새만금개발청·군산시·전북테크노파크·현대로템·두산중공업 등 9개 기관과 업무협약 체결
기념촬영 모습. 오른쪽 세 번째 한국수력원자력 정재훈 사장. [사진=한수원]
기념촬영 모습. 오른쪽 세 번째 한국수력원자력 정재훈 사장. [사진=한수원]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국내 최대규모의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에 나선다.

한수원은 19일 전북도청에서 전라북도, 새만금개발청, 군산시, 전북테크노파크, 현대로템, 두산중공업 등 9개 기관과‘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구축’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 참석한 한국수력원자력 정재훈 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한수원]
협약식에 참석한 한국수력원자력 정재훈 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한수원]

이번 협약을 통해 이들 기관은 새만금에서 생산되는 대규모 재생에너지를 활용해 수소를 생산, 저장, 운송 및 활용하기 위한 국내 최대 규모의 ‘그린수소 클러스터’ 구축에 협력키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참여기관들은 새만금 그린수소 생산 클러스터 예비타당성 조사 연구를 위한 상호 협력을 강화하고 새만금 대규모 재생에너지 산업과 연계한 일자리 창출, 연관 산업 육성 등 수소 산업 발전에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새만금 산업용지에 국내 최대 그린수소 생산·지원 인프라 구축을 통해 전라북도가 수소경제 중심지로 성장하는데 기여할 것”이라며 “한수원은 수소 전주기 사업역량을 확보해 수소 산업 발전을 주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업무협약(MOU) 체결식 모습. [사진=한수원]  
업무협약(MOU) 체결식 모습. [사진=한수원]  

김관일 기자 ki2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