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8 23:15 (월)
청송군, 조류인플루엔자 방역태세 강화
상태바
청송군, 조류인플루엔자 방역태세 강화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1.01.18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청송군
사진=청송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최근 전국적으로 가금농장 및 야생조류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청송군이 가축질병 청정지역을 유지하기 위해 가축 방역태세 강화에 나섰다.

군은 지난해 12월부터 가축질병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해 24시간 비상연락망 및 상황관리 체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가금농가 전담관제를 도입, 전업 규모의 가금 농장을 대상으로 1대 1로 농장별 담당자를 지정해 농장 소독 등 방역조치를 철저히 관리하고 있다.

특히 농장별 담당자는 진입로 주변 생석회 벨트 구축과 농장 마당 청소·소독, 축사 출입시 장화 갈아신기 및 손 소독 준수, 축사 내부 소독을 관리하고 있으며, ‘가금농장 매일 일제 소독 추진계획’에 따라 오는 27일까지 매일 2시에서 3시 사이에 일제 소독활동을 집중적으로 실시하도록 농가지도에 힘쓰고 있다.

또한 지속적인 현장점검을 실시해 미흡 농장에 대해서는 신속하게 보완 조치를 명령하고, 이를 이행하지 않으면 행정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조류독감이 발생하면 가금농장은 물론 지역경제에도 심각한 타격을 줄 수 있다”며 “농장주뿐만 아니라 주민들께서도 철새도래지 및 인근 축산농가 방문을 자제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