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7 21:27 (수)
거창군, 안심병동 2개소 확대운영
상태바
거창군, 안심병동 2개소 확대운영
  • 박영철 기자
  • 승인 2021.01.13 0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영철 기자] 거창군은 올해부터 365안심병동사업을 기존 적십자병원과 21년 신규로 선정된 서경병원 등 2개 병원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365 안심병동사업'은 경상남도 서민의료복지 특수 시책 사업으로 최근 맞벌이 부부증가 등 사회형태의 변화로 간병에 따른 사회문제가 대두되고 있어 올해부터는 관내 서경병원을 추가로 지정해 군민들의 간병지원 부담 경감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본 사업은 1병실 당 4명의 간병인이 환자의 복약 및 식사보조, 위생․청결 등의 간병서비스를 3교대로 24시간 제공한다.

지원 대상에 따라 행려환자, 노숙인, 긴급의료지원 대상자는 전액 무료이고 의료급여수급권자와 차상위계층은 1일 1만원, 65세 이상 건강보험가입자 등은 1일 2만원의 간병비만 지불하면 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군민은 병원을 방문하여 간병지원신청서를 작성·제출하면 진료의사의 상담 후 간병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보건소 공공의약담당으로 문의하면 된다.

박영철 기자 ppp999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