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7 21:27 (수)
사천시, 삼천포대교 해맞이 행사 전면 금지
상태바
사천시, 삼천포대교 해맞이 행사 전면 금지
  • 정호일 기자
  • 승인 2020.12.30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맞이 이용객 전면 통행차단....차량통행은 가능
사진=사천시
사진=사천시

[KNS뉴스통신=정호일 기자] 사천시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일출명소로 유명한 삼천포대교에서의 해넘이·해맞이 행사를 전면 금지한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오는 31일 오후 5시부터 2021년 1월 1일 오전 10시까지 삼천포대교에 대한 시민 및 관광객 등 이용객의 통행을 전면 차단한다. 단 차량통행은 가능하다.

이와 함께 지난해 전국의 해맞이 관광객으로부터 큰 인기를 끌었던 ‘사천바다케이블카 타고 해맞이’ 행사도 전면 취소된다. 사천바다케이블카는 1월 1일 해맞이 행사는 취소하지만, 오전 10시부터 정상운행 한다.

이는 정부와 경남도의 연말연시 방역수칙 강화방침에 따라 해넘이·해맞이 관광지 폐쇄 등 방역대책을 마련해 시행하는 것이다.

이로 인해 해양관광 거점도시인 사천의 관광명소에서 일출을 보려던 시민은 물론 해넘이·해맞이 관광객들의 아쉬움은 적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조치인 만큼 시민 및 해넘이·해맞이 관광객 등 이용객의 적극적인 동참과 협조를 부탁한다”며, “올해 연말연시는 집에서 가족과 함께 보내기 바란다”고 말했다.

정호일 기자 hoiel@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