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5 15:02 (월)
진주시, 겨울철 복지 위기가구 및 사각지대 집중 발굴 지원
상태바
진주시, 겨울철 복지 위기가구 및 사각지대 집중 발굴 지원
  • 노지철 기자
  • 승인 2020.12.03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2월 28일까지... 은둔형 복지 취약계층 찾아
진주시청 전경. 사진제공=진주시청
진주시청 전경. 사진제공=진주시청

[KNS뉴스통신=노지철 기자] 진주시는 내년 2월 28일까지 겨울철 대비 복지 위기 가구 및 사각지대 집중발굴 기간을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집중발굴 대상은 사회보장정보시스템으로 통보된 위기가구,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구, 복지 소외계층이 해당한다.

시는 복지 위기가구 발굴을 위해 30개 읍면동에 위기가구 발굴 홍보 현수막을 게첨하고 지역방송 등을 통해 적극 홍보해 나갈 계획이다.

또 시는 읍·면·동 맞춤형복지팀을 중심으로 인적안전망과 민관협력체계를 구축해 위기가구를 적극적으로 발굴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발굴된 대상자는 긴급 복지 지원을 실시하고 수급 자격 여부를 판단해 선정기준에 적합한 가구는 기초생활보장 맞춤형 급여 등을 지원한다.

게다가 시는 선정기준에 미달하지만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구는 민간의 복지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복지 사각지대를 꾸준히 해소해 나갈 예정이다.

진주시 관계자는 “어려운 계층을 찾기 위한 꾸준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은둔형 사각지대 취약계층은 항상 존재한다”며“주변에 어려운 이웃이 있으면 진주복지콜센터에 알려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진주시는 지난해 겨울철 복지 사각지대 집중 발굴 기간에 5311건의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해 공적지원 1360건, 민간자원연계 4559건을 지원해 보건복지부장관 기관표창을 받았다.

노지철 기자 rgc5630@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