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6 22:58 (화)
익산 송학동 ‘카페형 주민친화적 공간’ 분위기 쇄신
상태바
익산 송학동 ‘카페형 주민친화적 공간’ 분위기 쇄신
  • 우병희 기자
  • 승인 2020.12.02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우병희 기자] 익산시 송학동 행정복지센터가 주민들이 힐링을 누릴 수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돼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송학동은 민원실의 기존 형광등 외에 천장에 레일을 설치해 각종 형태의 인테리어 전등을 추가 설치했으며 오래된 민원실 의자들을 깔끔한 소재로 전면 교체하고 원탁형 테이블 등을 재배치했다.

이어 1층 창문 쪽에 작품 전시대 걸이를 설치해 각종 작품을 전시할 수 있도록 하는 등 민원실 공간을 ‘카페형 주민 친화적 공간’으로 탈바꿈해 주민들이 편안하고 안락하게 머물 수 있도록 배려했다.

이밖에도 삼성어린이집과 연계해 학생들의 미술작품을 전시하면서‘익산愛 주소바로 갖기’ 운동에 시민들이 자연스럽게 홍보하고 동참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앞서 송학동은 민원실 일부 공간에‘주민행복쉼터’를 마련해 주민들이 언제나 이용할 수 있도록 민원인 전용 PC와 프린터, 복사기, 도서 등을 비치했고 민원실과 주민자치프로그램이 운영되는 2, 3층 청사에 음향시설을 설치해 잔잔한 음악을 선사하고 있다. 또한

장애인과 거동이 불편한 노약자, 임산부 등이 위급 발생 시 도움을 청할 수 있도록 정·후문 출입문 입구와 장애인용 화장실 등에‘도움벨’을 설치했고 1층 출입문을 자동센서문으로 교체했다.

박종석 송학동장은 “공간혁신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관계자분들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였을 때 힐링을 누리고 안락하고 편안한 민원환경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우병희 기자 wbh4757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