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7 16:53 (토)
밀양시농업기술센터, 사과 수확 일손돕기
상태바
밀양시농업기술센터, 사과 수확 일손돕기
  • 안철이 기자
  • 승인 2020.11.21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일손부족 농가 일손 지원
지난 20일 밀양시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산내면 송백리 박정수 농가를 찾아 사과 수확 작업을 돕고 있다<사진=밀양시>.

[KNS뉴스통신=안철이 기자]경남 밀양시농업기술센터(소장 하영상) 직원 18명은 지난 20일 농촌일손 부족으로 적기 영농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산내면 송백리 박정수 농가의 과수원을 찾아 사과 수확 작업에 일손을 보탰다고 21일 밝혔다.

올해 사과재배 농가의 경우 봄철 저온으로 사과꽃(눈) 고사 및 수분 불량 등의 피해와 9월 연이어 발생한 2번의 태풍으로 사과 낙과 피해가 발생해 수확량이 평년보다 40% 정도 떨어졌으며, 여름철 긴 장마로 인해 과실의 생육이 부진해 대과보다 소과량이 늘어 상품성이 떨어지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다.

밀양시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됏으나 농가가 구슬땀 흘려 키운 사과가 제 값을 받지 못해 마음이 좋지 않다. 도시에 계신 많은 소비자들이 어려운 농가를 위해 사과를 많이 구입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밀양얼음골 사과는 일교차가 큰 영남알프스 지역에서 재배해 당도가 높고 식감이 부드러워 어르신과 아이들이 먹기에 좋다.


 

안철이 기자 acl868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