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19:31 (목)
삼성바이오로직스, 일라이릴리 개발한 코로나 치료제 공급 예정
상태바
삼성바이오로직스, 일라이릴리 개발한 코로나 치료제 공급 예정
  • 황경진 기자
  • 승인 2020.11.17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삼성바이오로직스
사진제공=삼성바이오로직스

[KNS뉴스통신=황경진 기자] 17일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미국 제약사 일라이릴리가 개발한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생산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앞서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 5월 일라이릴리와의 1억5천만 달러(약 1800억원) 규모의 위탁 생산계약(CMO) 의향서를 체결한 바 있다.

이와 관련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코로나19 종식을 앞당기겠다는 사명감으로 고품질 치료제를 역대 최단 기간에 생산했다"며 "일라이릴리와 지속적으로 협력하며 세계 환자에게 안정적이고 신속하게 코로나19 치료제를 공급할 것"이라고 전했다.

데이비드 릭스 일라이릴리 회장 또한 "삼성바이오로직스와의 계약으로 생산 능력을 안정적으로 보강하고 세계 환자들에게 항체 치료제를 효과적으로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달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계약회사인 일라이릴리를 공개했다. 이로써 지난 9일(현지시각) 미 식품의약국(FDA)이 긴급사용을 승인한 일라이릴리 코로나 치료제를 삼성바이오로직스에서 생산하게 됐다.

  

황경진 기자 jng8857@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