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22:40 (화)
영화 ‘옐로우 프레지던트’ 촬영으로 청주시 1순환로 부분 통제
상태바
영화 ‘옐로우 프레지던트’ 촬영으로 청주시 1순환로 부분 통제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11.15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9시~16시, 청원구 율량동 일부 구간 통제
현수막 게시, 안전요원 배치로 주민불편 최소화
영화 ‘옐로우 프레지던트’촬영으로 17일 청원구 일부구간 도로 통제가 예고되는 통제구간 약도. [사진=청주시]
17일 영화 ‘옐로우 프레지던트’ 촬영으로 청원구 율량동 일부구간 도로 통제가 예고되는 구간 약도. [사진=청주시]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청주시 청원구 율량동 1순환로 중 일부 구간이 오는 17일 영화 ‘옐로우 프레지던트’ 촬영 진행으로 도로 통제가 진행될 예정이다.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청주영상위원회는 영화 ‘옐로우 프레지던트’ 촬영은 청주시와 청원경찰서, 청주영상위의 협조와 허가로 진행되며, 통제 구역은 청원구 율량동 1순환로 중 일부 구간(빌라디쉐프 피제리아 앞 도로 3,4차로)으로, 통제시간은 9시부터 16시까지라고 밝혔다. .

제작진은 이미 통제구간 주변에 관련 현수막을 게시해 시민에게 사전 안내 및 협조를 구하는 한편, 촬영 당일에는 안전요원을 배치하고 차량 우회를 진행해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영화 ‘옐로우 프레지던트’는 2000년 MBC 시트콤드라마‘세 친구’로 인기를 끌었던 배우 윤다훈의 스크린 복귀작으로, 힘겨운 코로나 시대를 보내고 있는 소상공인 등에게 전하는 희망의 메시지가 담겼다.

제작진은 “발열 체크를 비롯해 연기 중인 배우를 제외한 제작팀 전원 마스크 착용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촬영하겠다”라며,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