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17:18 (월)
청주시, 오는 22일부터 시내버스 일부 운행 재개
상태바
청주시, 오는 22일부터 시내버스 일부 운행 재개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10.18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내버스 운수업체 40대 운행재개 합의... '시민 불편 최소화, 기본적 이동권 보장'
청주시내버스 일부 운행 변경 안내문 [제공=청주시]
[제공=청주시]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청주시가 오는 22일부터 시내버스 40대의 운행을 재개하고 39개 노선에 대해 시간표를 변경한다.

시는 지난 3월 23일 이용객 감소에 따른 운송수지 악화로 시내버스 400대 중 113대의 운행을 중지했다.

이후 4월 7일 14대, 7월 13일 21대의 운행을 재개했으나, 여름철 추가 확산 등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10월 12일 정상 운행대수 400대의 40%인 160대의 감축을 시행했다.

그간 시는 시내버스의 운행을 멈추지 않기 위해 5차례에 걸쳐 91.1억 원을 지원했다.

하지만 준공영제를 시행하는 서울, 대전, 부산 등 광역시와 운송손실을 보전해주는 창원, 전주와 달리 청주시는 운송수지 적자를 운수업체가 부담해야 하는 구조이다.

지난 2월부터 연말까지 기 지원액을 제외하고 약 111.8억 원의 누적 적자가 예상된다.

지난 12일 추가 감축 이후 담당부서에 일주일간 약 1100여 건의 불편 민원이 접수됐다.

또한, 현재 대부분의 대학교가 대면 수업을 확대하고 있고, 19일 초중고 학생들의 매일 등교가 가능해진다.

코로나19가 본격화된 지난 3월 4000명 수준이었던 중고생 1일 이용객 수는 점차 회복세를 거쳐 7월에는 1만 명까지 증가했으나, 8월에는 다시 6000명으로 급감했다.

하지만 등교가 재개된 9월 들어 다시 9000명 수준을 회복했다.

이에 청주시와 운수업체는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기본적인 이동권 보장을 위해 오는 22일 시내버스 40대의 운행을 재개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일부 운행 재개로 인해 변경된 시간표는 청주시 홈페이지 또는 차차차 청주 교통행정포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승철 대중교통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운수회사 경영난이 심각한 상황임에도 다소나마 시민불편을 해소하고자 일부 재개를 결정했다”며, “불가피한 시내버스 감축으로 시민 여러분께 큰 불편이 초래되고 일부 노선이 지속적으로 감축 운행된 것에 대해 많은 양해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