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22:49 (수)
미추홀구의회, 인천 미추홀구 "형제 화재 사건" 에 후원금 전달
상태바
미추홀구의회, 인천 미추홀구 "형제 화재 사건" 에 후원금 전달
  • 유기현 기자
  • 승인 2020.09.30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유기현 기자] 

미추홀구의회(의장 이안호)는 29일 의장실에서 인천 형제 화재 사건(일명 “라면형제”사건)과 관련하여 의원들이 모은 후원금을 전달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밝혔다.

구는 지난 9월 14일 오전 인천 용현동의 한 빌라에서 형제가 어머니가 없는 사이에 라면을 끓이려다가 일어난 불로 중상을 입었고, 11일이 지난 25일 처음 눈을 떴지만 아직 형제 모두 말을 하지 못하는 상태며 또한 형제의 치료비에도 앞으로 많은 비용이 들어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이에 미추홀구의회 의원 모두는 십시일반으로 모은 후원금을 학산나눔재단에 지정 기부하였고, 재단 측은 이를 형제의 치료비로 우선 사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한편 이안호 의장은 “미추홀구 관내에서 일어난 사고에 대하여 안타까움과 깊은 책임감을 느낀다” 며, “앞으로 우리 의원 모두는 지역의 복지돌봄 사각지대에 있는 사람들을 살피고 돌보는 데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유기현 기자 ntrue119@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