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자원봉사자와 함께 추석맞이 취약계층을 위한“행복꾸러미”전달
상태바
조광한 남양주시장, 자원봉사자와 함께 추석맞이 취약계층을 위한“행복꾸러미”전달
  • 이양우 기자
  • 승인 2020.09.29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이양우 기자]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28일 추석을 앞두고 연휴기간 중 발생할 수 있는 돌봄공백을 예방하기 위해 취약계층을 직접 방문하여 남양주시자원봉사센터에서 제작한 행복꾸러미를 전달했다.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보건용품과 햇반, 라면 등의 식료품으로 구성된 꾸러미는 지난 25일부터 28일까지 LH한국토지주택공사 신도시 기획처 임직원과 희망매니저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직접 제작했으며, 관내 독거노인 25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조 시장은 손수 운전해 추석을 맞아 홀로 지내야 하는 금곡동 독거노인 가구를 방문하여 행복꾸러미를 직접 전달하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야외 활동제한 및 일상의 불편한 점 등 안부를 챙겼다.

조광한 시장은“홀로 지내시는 어르신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꾸러미를 준비했다. 어르신들을 생각하는 마음이 잘 전달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꾸러미를 받은 어르신들은 “매년 명절마다 찾아오는 가족 없이 홀로 지내야했는데 직접 시장님이 찾아오셔서 안부도 물어주시고, 선물까지 주시니 감사하다. 이번 명절은 좀 더 따뜻하게 보낼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전했다.

한편, LH한국토지주택공사 신도시 기획처 남양주사업본부는 지난 6월 자원봉사센터에 기업 사회공헌사업으로 1,000만원을 후원하였으며, 후원금은 여름에는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빨래해드리기 사업 이불100채, 복 맞이 행복한 삼계탕 300인분, 추석맞이 행복꾸러미 250개 제작 등에 사용되었다.

이양우 기자 yangwoo0000@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