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5 18:39 (일)
전주 3000개 음식점 ‘한눈에’
상태바
전주 3000개 음식점 ‘한눈에’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9.22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행정안전부의 ‘공공데이터 기업 매칭 지원사업’ 공모 선정돼 올 연말까지 음식점 글로벌 DB 구축
지역 3000여 개 음식점의 기본·메뉴정보 구축하고, 외국어 메뉴판 번역 지원해 관광편의 높일 것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국가 관광거점도시이자 맛의 고장 전주의 3000여 개 음식점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데이터베이스(DB)가 구축된다.

전주시는 행정안전부의 ‘공공데이터 기업 매칭 지원사업’ 공모로 확보한 국비 2억 원으로 올 연말까지 ‘음식점 글로벌 DB 구축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이 사업을 통해 지역 3000여 개 음식점의 △위치, 영업시간, 매장사진 등 기본정보 △대표메뉴, 가격 등 메뉴정보 △할랄, 비건음식 등 기타 주요정보 등을 조사한 뒤 데이터베이스(DB)로 구축할 계획이다.

외국인 관광객이 쉽게 메뉴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영어와 일본어, 중국어 등 외국어 메뉴판 번역도 지원하기로 했다.

시는 음식점 정보를 관광 분야 빅데이터로 활용하는 동시에 전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제공함으로써 관광 편의를 높이는 것은 물론이고 글로벌 수준의 음식관광 수용태세를 갖춰나간다는 방침이다.

은시문 환경위생과장은 “전주시 음식점 글로벌 DB 구축을 통해 음식점에 대한 높은 신뢰도를 제공하고 양질의 공공데이터를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기반으로 지역 음식관광의 수준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전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