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22:49 (수)
경륜선수노조, 노조설립필증 교부 촉구 1인 시위 개시
상태바
경륜선수노조, 노조설립필증 교부 촉구 1인 시위 개시
  • 김관일 기자
  • 승인 2020.09.21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조 "노조설립필증 발급 신청 후 반년 째 특별한 사유 없이 설립필증 교부 계류 중"
“코로나19로 경주 휴장, 선수들 노동권 침해 심각·생존권 위협 먹고 살 길 전무” 토로
경륜선수노조원의 1인 시위 모습 [사진=경륜선수노조]
경륜선수노조원의 1인 시위 모습 [사진=경륜선수노조]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한국경륜선수노동조합이 노조설립필증 교부가 지연되자 1인 시위에 들어갔다.

지난 3월 30일 노조설립필증 발급을 신청한 이후 현재까지 교부가 지연되고 있는 가운데 노조는 21일 정부세종청사 고용노동부를 방문하고 노조설립필증 지연에 대한 의견을 담당 행정관과 나눈 뒤 청사앞에서 노조설립필증 교부 촉구를 위한 1인 시위에 돌입했다.

노조는 유사한 사례로 경마기수들의 노조설립필증이 약 120여일 만에 나온데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근로자로서의 지위나 종속관계가 더욱 명확한 경륜선수노조의 설립필증 교부가 특별한 사유 없이 지연되고 있다고 불만을 표출했다.

노조는 특히, 코로나19에 따른 노동권 및 생존권 위협이 더욱 심각해지는 상황에서 경륜선수들은 택배 또는 건설현장과 대리운전으로 생계를 어렵게 이어가고 있으며 아르바이트나 훈련 중에 선수 사망 또는 부상 사고 속출하고 있다고 토로했다.

이에 노조는 21일부터 정부세종청사 고용부 정문에서 노조설립필증 교부 촉구시위에 들어갔으며, 현재 코로나19로 집회가 안되는 점을 고려해 노조소속 선수들이 앞으로 매일 2시간 씩 1인 시위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