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6 16:17 (월)
영천시, 추석명절 고향방문 자제 안전한 추석보내기 운동 펼쳐
상태바
영천시, 추석명절 고향방문 자제 안전한 추석보내기 운동 펼쳐
  • 안승환 기자
  • 승인 2020.09.21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편집=안승환 기자, 제공=영천시
사진편집=안승환 기자, 제공=영천시

[KNS뉴스통신=안승환 기자]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지난 18일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이번 추석 연휴기간 고향 방문 자제를 요청하는 대시민 운동을 펼치고 있다.

우선 ‘아들아 벌초하러 오지마라! 벌초 대행으로 했구먼’ 등 정겹고 재미있는 현수막을 주요 장소에 게시해 귀성자제를 독려하고, 서울, 울산 등 전국에 산재해 있는 향우회에 추석연휴 기간 동안 고향방문 자제를 당부하고 주요 기관단체에도 적극 동참을 요청했다.

아울러 생활지원사들이 독거노인 가구를 방문해 안부 영상을 찍어 가족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안부 영상을 통해 이번 명절 고향 방문이 어려운 자녀들의 걱정을 덜고 어르신들의 고독을 해소하고자 한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민족 최대 명절에 고향방문 자제를 당부 드리는 것이 안타깝지만 모두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마음은 고향에 보내고 몸은 가정에 머물러 달라”고 당부하며, “추석에도 코로나19 예방이 최우선으로 연휴기간 집중방역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홈페이지, SNS, 유튜브 등 다양한 영천시 공식 홍보매체와 마을방송, 안전문자, 가두 캠페인 등을 통해 안전한 추석보내기 홍보 활동을 적극 실시할 방침이다.

안승환 기자 no1new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