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15:57 (월)
봉화군, 제24회 송이축제 취소 결정
상태바
봉화군, 제24회 송이축제 취소 결정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0.09.09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봉화군
사진=봉화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경북 봉화군과 (재)봉화축제관광재단은 지난 8일 제4회 임시 이사회를 통해 ‘제24회 봉화송이축제’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연일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되고, 국내외 감염병 전문가들도 가을철 대유행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는 시점이라 많은 인파가 몰리는 축제 개최는 불가하다는 판단에서다.

봉화군은 코로나19로부터 군민보호 및 재난 극복을 위한 국가적인 노력에 동참하고 농업재해 및 긴 장맛비와 연이은 태풍으로 인한 수해 복구에 초점을 맞추고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축제 관련 예산은 군민의 안전과 청정봉화를 유지하기 위한 코로나19 방역비와 각종 농업재해 및 태풍으로 인한 수해 복구 사업비로 재편성해 신속한 복구와 지역 경기 부양에 총력을 다하고 군민 생활 안정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엄태항 (재)봉화축제관광재단 이사장(봉화군수)은 “코로나19 여파로 한 해 동안 경제적 뿐만 아니라 심적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지역 주민과 관광객들에게 활기를 불어 넣어 지친 심신을 위로하기 위해 그간 많은 준비를 했으나, 코로나19 상황이 엄중해 축제를 취소할 수밖에 없어 매우 아쉽다”며 “내년 봉화송이축제에는 올해 축제 취소의 아쉬움을 거울삼아 군민과 관광객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알차고 내실 있는 축제를 준비하는데 역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