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7 16:07 (수)
부안군, 지하수 보조관측망 5개 추가 설치
상태바
부안군, 지하수 보조관측망 5개 추가 설치
  • 박경호 기자
  • 승인 2020.09.07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경호 기자] 부안군은 지하수 수질 및 수위변화 등을 지속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지하수 보조관측망이 설치돼 있지 않은 4개 면지역과 지하수공내 해수 유입여부를 감시할 수 있도록 진서면 등 5개 면지역에 보조관측망을 추가 설치한다고 밝혔다.

지하수 보조관측망은 주변 지하수 수위변화 관리뿐만 아니라 지반침하, 수원고갈, 수질오염 등 지하수 장애를 사전에 감지하기 위한 장치로 지하수 자원의 합리적인 이용과 체계적인 관리를 위한 자료취득용으로 활용된다.

또 수위와 수온, 전기전도도 등 지하수의 변화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어 향후 수질오염 등 발생가능한 지하수 문제에 보다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다.

군은 지난 2017년부터 지하수 보조관측망 8개를 설치·운영 중이며 전북도 지하수 관리계획에 따라 올해 5개를 추가 설치하고 매년 지속적으로 설치를 추진해 군 전역을 대상으로 총 77개의 보조관측망을 설치할 계획이다.

상하수도사업소 관계자는 “지하수는 미래세대에 물려줘야 할 소중한 자원”이라며 “지하수 이용이 종료된 시설은 즉시 폐공 등 원상복구 및 지도·관리 등에 철저를 기해 앞으로도 지하수 자원의 선량한 보전·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경호 기자 pkh4313@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