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2 19:08 (화)
정부, 태풍 '바비' 북상에 위기경보 '주의' 상향...중대본 1단계 가동
상태바
정부, 태풍 '바비' 북상에 위기경보 '주의' 상향...중대본 1단계 가동
  • 한다영 기자
  • 승인 2020.08.25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바비' 예상 진로[25일 10시 기상청 발표]
태풍 '바비' 예상 진로[25일 10시 기상청 발표]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정부가 제8호 태풍 '바비' 북상에 따라 선제적 대응을 위해 위기경보 단계를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하고 중대본 1단계를 가동키로 했다.

또한 강풍에 대비해 선박·어망 등 수산시설 및 항만시설 안전관리와 공사장 타워크레인, 옥외간판 등 지상낙하물에 의한 피해예방 사전조치, 정전대비 긴급복구반 구성운영 등 피해예방 조치와 긴급복구 지원체계를 유지하도록 했다.

지난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가 발생한 시설과 지역이 다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다시 한번 점검하고 예방조치를 취해줄 것과 코로나19 선별진료소는 일시 철거·결박조치 등을 요청했다.

또한 댐이나 저수지 등  홍수 방지시설의 수량조절과 이재민 주거시설·대피시설에 대한 방역물자 점검과 적정한 인원배치 등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대책 이행에도 철저를 기할 것을 주문했다.

관계자는 "태풍 상황에 따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근무를 단계적으로 상향 발령하고 지자체 현장 대응을 지원하기 위해 현장 상황관리관을 파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