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16:09 (일)
익산시 새마을회 ‘집중호우 피해 수재민 돕기 봉사활동’
상태바
익산시 새마을회 ‘집중호우 피해 수재민 돕기 봉사활동’
  • 우병희 기자
  • 승인 2020.08.13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우병희 기자] 익산시 새마을회(회장 조홍찬)는 13일(목)에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섬진강 제방이 무너지며 가장 큰 피해를 입은 전북지역 남원시 송동면 세전 마을 현장을 찾아 복구지원을 위한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최영일 새마을지도자익산시협의회장, 강이순 익산시새마을부녀회장과 새마을지도자들 40여 명은 마을 주민들과 함께 집안으로 쏟아진 토사와 쓰레기를 치우고, 흙범벅이된 가재도구를 꺼내 씻어냈다.

조홍찬 익산시 새마을회장은 “전례 없는 피해에 낙담한 이웃에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고 민. 관이 하나 되어 빠른 복구가 이뤄지길 바란다” 면서 " 더 많은 자원봉사자들의 도움이 절실히 필요한 때인 만큼, 수해복구 지원을 물심양면 계속적으로 해나 갈 것"이라고 했다.

우병희 기자 wbh4757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