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30 10:19 (수)
대구 서구, 달성토성마을 '생태형마당' 조성
상태바
대구 서구, 달성토성마을 '생태형마당' 조성
  • 조형주 기자
  • 승인 2020.08.12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성토성마을 생태형마당 조감도. [사진=대구 서구]
달성토성마을 생태형마당 조감도. [사진=대구 서구]

[KNS뉴스통신=조형주 기자] 대구시 서구는 12일 달성토성마을 골목정원의 거점 공간 역할을 할 ‘생태형마당’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생태형마당은 비산2·3동 135-11번지 일원에 마을 내 위험하게 방치됐던 무허가 노후건축물 두 동을 사들여 철거하고 부지면적 211㎡에 파고라, 큰 느티나무, 그네놀이시설, 장미식생, 계단식 벤치 등을 조성한다.

이번 공사는 대구시 전략거점형 도시재생사업 일환으로 작년 11월 3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추진한다. 지난 7월에 설계를 마무리하고 공사 입찰을 거쳐 시공사가 선정됐으며, 8월에 착공해 올해 12월말 준공할 예정으로 어린아이부터 어르신까지 전 연령층이 이용할 수 있는 생태형 공원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앞으로 달성토성마을의 명소로 알려진 ‘골목정원’과 연계해 골목정원투어와 관광객이 쉬어가기 좋은 휴식처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달성토성마을 골목정원은 마을 내 비밀의 정원, 터널정원, 해바라기정원등 20여 곳이 조성돼 있으며 주민들이 직접 화분을 내놓으면서 시작돼 지금은 매년 5000여 명의 방문객과 도시재생에 관심이 많은 전국의 마을과 학교, 자치단체 등에서 줄지어 방문한다.

또 달성토성마을 골목정원은 올해 6월초 산림청에서 주최한 ‘2020 아름다운정원 콘테스트’의 우리정원 분야에서 동상을 수상한 바 있다.

류한국 서구청장은 “평소 골목정원 투어에 참여하는 방문객들이 한 자리에 모여 휴식할 수 있는 공간이 없어 많이 아쉬웠는데 생태형마당이 조성된다면 마을 주민들과 함께 방문객들에게 편안한 휴식처로 제공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형주 기자 nacf25@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