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16:09 (일)
청주시의회, 국외출장비 전액 반납
상태바
청주시의회, 국외출장비 전액 반납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08.11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장기화, 수해 피해까지 이중고 겪는 시민들 고통 분담
총 2억 5164만원, 제4회 추경에서 삭감 예정
[사진=청주시의회]
[사진=청주시의회]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청주시의회(의장 최충진)가 올해 편성된 공무국외연수 관련 여비 전액을 반납하겠다고 밝혔다. 

11일 청주시의회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시민들의 고통이 큰 상황에 집중호우로 수해 피해까지 겹쳐 이중고를 겪는 시민들의 고통을 분담하는 차원에서, 의원 공무국외연수 관련 여비 1억 7210만원과 의회 직원 국외업무여비 7954만원을 합쳐 총 2억 5164만원을 9월 예정인 제4회 추경에서 삭감 처리할 예정이다.

최충진 의장은 “가뜩이나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 수해까지 겹쳐 39명의 의원 모두가 뜻을 모아 공무국외여비를 반납해, 시민들이 겪는 어려움을 분담하기로 결정했다”며, “수해 피해 복구와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 및 시민들의 생활 안정을 위해 의회 차원에서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