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14:47 (토)
남원시, 수해 이재민 긴급 구호 지원 힘써
상태바
남원시, 수해 이재민 긴급 구호 지원 힘써
  • 박경호 기자
  • 승인 2020.08.11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경호 기자] 남원시가 지난 7~8일 집중호우로 발생한 피해 이재민을 위해 긴급 재해구호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피해가 가장 심한 금지면을 비롯하여 12개 지역에 1,000여명이 넘은 이재민들이 학교, 복지회관, 마을회관 등에 대피하였다가 현재는 8개 지역에 300여명이 시설에 머물고 있다.

시에서는 수해 이재민에게 응급구호세트 963개, 담요 215개, 텐트 325개, 생수, 빵과 음료 등을 긴급 공급하여 이재민의 생활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온힘을 쏟고 있다.

급식지원에는 남원시자원봉사센터에서 직접 만든 김밥 2천줄과 도시락을 전 이재민에게 제공하였으며, 8일 석식부터는 대한적십자사봉사회 남원지구협의회에서 금지면에 밥차를 설치하여 금지면, 송동면, 노암동 이재민들에게 따뜻한 밥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그 밖의 지역 이재민에게는 도시락을 배달하여 구호에 힘쓰고 있으며,이들이 하루빨리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한편, ㈜더조은에서 지원한 마스크 1만매를 대피시설 이재민에게 배부하였고, 거리두기, 체온체크, 손소독제 비치, 전담공무원 배치, 출입자명부 작성, 방역 등 코로나 19 대응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전했다.

박경호 기자 pkh4313@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