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23:19 (목)
양산시, ‘자연 家득’ 도시농업 공간조성 사업 추진
상태바
양산시, ‘자연 家득’ 도시농업 공간조성 사업 추진
  • 안철이 기자
  • 승인 2020.08.09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 경남에서 유일하게 양산시 선정
양산시, ‘자연 家득’도시농업 공간조성 사업 추진<사진=양산시>

[KNS뉴스통신=안철이 기자] 경남 양산시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올해 도시농업 공간조성 사업’ 공모에 전국 19곳 중 경남에서 유일하게 ‘자연家득’ 분야에 선정되면서 다중공공시설 및 기관을 대상으로 자연친화적인 도시환경을 조성하고, 도시농업공간 인프라 구축 및 실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도시농업 공간조성 사업을 추진했다고 9일 밝혔다.

양산시 농업기술센터는 공모 선정을 통해 확보한 국비 등 총사업비 5천만원을 투입, 시민 방문이 잦은 시청 종합민원실과 농업기술센터(로비 및 사무공간) 2개소에 입면녹화(수직정원), 식물조경 등 실내그린인테리어를 이용한 그린힐링오피스 사업을 완료하여 시민들과 직원들에게 자연 친화적인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또 삭막한 사무실 공간에 공기정화식물을 다양하게 배치, 미세먼지 및 공기오염물질을 저감시켜 공기 질 개선은 물론 시각적 효과를 통한 직원의 업무능률 향상과 스트레스 완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며, 시민들은 실내그린인테리어 조성으로 쾌적한 실내 환경과 녹색공간으로 꾸민 시청 종합민원실과 농업기술센터에 대해 좋은 반응을 보였다. 

또한,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시민들에게 녹색이 주는 정서함양과 잠시나마 마음이 편안해지는 힐링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도심 속 녹색 공간 확충을 통해 도시민의 농업·농촌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나아가 도농 상생의 기반을 다지는 계기가 되도록 다양한 분야의 도시농업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안철이 기자 acl868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