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12:31 (일)
충북농협, 수해복구에 전사적 지원... 농기계 수리, 침수농약 교환, 수해지역 농산물 특판 등
상태바
충북농협, 수해복구에 전사적 지원... 농기계 수리, 침수농약 교환, 수해지역 농산물 특판 등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08.05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수기·세탁차량 지원, 자금지원 및 카드상환 유예도
"농업인분들 조속한 복구와 재기 지원"
​충북농협이 농업인 수해복구 지원에 전사적으로 나선 가운데, 염기동 본부장 등 농협관계자들이 제천지역 농가를 방문해 피해현황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충북농협]​
​충북농협이 농업인 수해복구 지원에 전사적으로 나선 가운데, 염기동 본부장 등 농협관계자들이 제천지역 농가를 방문해 피해현황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충북농협]​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충북농협(본부장 염기동)이 농업인 수해복구 지원에 전사적으로 나선다.

우선 서울 중앙본부를 비롯해 지역본부, 시군지부, 농·축협 등 임직원들을 총동원해 수해복구에 참여한다.

농업경제분야에서는 침수피해 지역을 대상으로 순회수리 봉사단을 구성해 훼손된 농기계 장비를 수리하고, 농·축협 농약창고와 농가에서 보유 중인 미개봉 침수농약에 대해 보상 및 교환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태풍 등 추가적인 호우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신속한 수확과 함께 수도권 등 소비지 대형마트를 중심으로 특판활동을 펼치기로 했다.

금융분야에서는 피해를 입은 농업인을 대상으로 농업경영회생자금, 재해복구, 농촌주택개량자금 등 농업정책자금을 지원하는 한편 카드대금 등을 1개월에서 6개월까지 청구를 유예해 준다.

또한, 피해를 입은 기업과 개인을 대상으로 신규 기업자금 5억 원, 가계자금 1억 원의 대출을 실시하고 1.0%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제공하며, 농업인의 경우 우대금리는 1.6%포인트를 적용한다.

또 기존 대출은 연기하고 최장 12개월 내 이자와 할부상환금을 유예해주기로 했다.

농작물재해보험을 관장하는 농협손해보험은 가용인력을 최대한 투입해 손해평가와 보상처리를 조속히 진행하기로 했다.

각 농·축협에서는 추가적인 인명피해가 없도록 농가방문, 전화안부, 문자안내 등을 실시한다.

이 밖에도 양수기 긴급지원과 더불어, 사회공헌기관인 농협재단에서는 구호물품 320박스와 세탁차량을 지원한다.

염기동 본부장은 “가용인력과 자원을 총동원해 시름에 젖은 농업인분들의 조속한 복구와 재기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