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캠핑장 이용객 123명 하천 범람으로 고립됐다 구조 돼
상태바
용인 캠핑장 이용객 123명 하천 범람으로 고립됐다 구조 돼
  • 정찬성 기자
  • 승인 2020.08.03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3일 새벽에는 용인 캠핑장 이용객 123명이 하천 범람으로 고립됐다가 약 2시간 만에 소방당국에 구조됐다.

용인소방서는 이날 오전 0시 15분께 원삼면 한 캠핑장 이용객들로부터 "진입로가 막혀 차량을 이용해 나갈 수 없다"는 내용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

소방 당국은 포크레인을 동원해 진입로에 덮인 토사물을 제거, 약 2시간 만인 이날 오전 1시 54분께 이용객들을 구조했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