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30 15:12 (수)
안동시 치매안심센터, 치매노인 실종예방 배회감지기 무상지원
상태바
안동시 치매안심센터, 치매노인 실종예방 배회감지기 무상지원
  • 천미옥 기자
  • 승인 2020.07.30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 치매안심센터 전경
안동시 치매안심센터 전경

[KNS뉴스통신=천미옥 기자]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는 치매노인의 실종 및 안전사고 예방과 실종발생 시 조속한 가정 복귀를 위해 손목시계형 배회감지기를 무상으로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안동경찰서와 협조해 실종 경험이 있는 치매노인 및 배회증상으로 실종 위험이 있는 치매노인이다.

배회감지기는 위치추적장치(GPS)가 탑재된 기기로 스마트폰 앱을 통해 대상자의 실시간 위치 또는 특정지역 등의 이탈여부를 확인할 수 있어 실종 사고를 미연에 방지한다.

이 지원 사업은 실종예방 및 실종된 치매노인의 조속한 발견과 가정 복귀를 지원함으로써 치매노인을 안전하게 보호하고, 보호자의 심리⋅경제적 부담해소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 밖에도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는 치매노인 실종예방을 위한 의류에 부착할 수 있는 인식표를 무료 발급하고 있으며 안동경찰서와 연계한 지문 사전등록도 시행하고 있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노인 실종은 예방과 조기발견이 가장 중요하다”며 “지문사전등록, 배회인식표 발급과 더불어 배회감지기 무상지원 사업으로 치매노인을 위한 사회 안전망을 구축해 치매노인 가정의 복지 증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천미옥 기자 kns3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