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5 13:32 (수)
전력거래소, 환경보전 실천 ‘구내식당 잔반줄이기 캠페인’ 전개
상태바
전력거래소, 환경보전 실천 ‘구내식당 잔반줄이기 캠페인’ 전개
  • 김관일 기자
  • 승인 2020.07.22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상에서의 친환경 활동 장려 나서‥ “배는 채우고, 잔반은 비우고”
‘구내식당 잔반줄이기 캠페인’ 참여 모습 [사진=전력거래소]
‘구내식당 잔반줄이기 캠페인’ 참여 모습 [사진=전력거래소]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전력거래소(이사장 조영탁)가 구내식당에서 발생하는 잔반 절감으로 환경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구내식당 잔반 줄이기 캠페인’을 주 1회 전개한다고 22일 밝혔다.

전력거래소는 매주 수요일마다 구내식당 이용자를 대상으로 운영되는 ‘그린데이’에 잔반 없이 식사를 마치면 간식을 제공하는 인센티브를 부여해 ▲음식물쓰레기 배출 감소 ▲직원들의 생활 속 친환경 활동 장려 ▲자원낭비 방지 등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와 함께 잔반줄이기 캠페인을 ‘음식물 잔반없는 날’로 확대운영하는 한편 배식판 사이즈를 다양화해 적정량 자율식을 유도하는 등 환경보호 노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전력거래소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이 일상에서의 환경보전 실천에 대한 직원들의 인식 제고를 유도하고 친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그린데이’ 캠페인의 성공적 운영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